스마트자산관리

마지막 업데이트: 2022년 1월 23일 | 0개 댓글
  •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특히, 점검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전산화하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건물의 건축시기, 사용자재 및 공법 등의 빅데이터 시계열 분석이 가능해지면 유지·관리업무 혁신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LH는 전망하고 있다.

(서울=국제뉴스) 박종진 기자 스마트자산관리 = LH(사장 변창흠)는 신기술을 활용한 효율적 자산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 밝혔다.

LH는 국민임대 등 120만호 이상의 공공임대주택을 관리하고 있으며,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은 이 같은 관리물량 누증 및 임대자산 노후화에 따라 선제적으로 입주민 안전을 지키고 유지관리 비용을 절감하기 위한 혁신방안으로 마련됐다.

이를 위해 LH는 지난 9월28일 한양대학교, 드론융합기술협회 및 주택관리공단과 언택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간과 학계의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스마트 자산관리 사업을 추진키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은 육안으로 이뤄지던 기존 아파트 점검방식에서 벗어나 자율비행 드론으로 단지를 촬영하고 AI기반 데이터 분석을 통해 보수물량을 산정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며, 사각지대 없이 빠르고 정밀한 점검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LH가 제시한 안전점검 강화, 유지관리 효율화, 빅데이터 활용 등 3개 분야 6개 협업과제를 상호 협력해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점검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전산화하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건물의 건축시기, 사용자재 및 공법 등의 빅데이터 스마트자산관리 시계열 분석이 가능해지면 유지·관리업무 혁신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LH는 전망하고 있다.

이번 시범사업은 서울번동3, 인천연수1, 안산고잔1, 부산덕천2 등 4개 임대단지를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시행되며, 이후 성과점검 등을 통해 확대시행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기존의 인력중심의 자산관리 방식은 환경변화와 안전에 대한 사회적 눈높이를 맞추는데 한계가 있어 신기술 도입을 적극 검토하게 됐다.”며 “LH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LH, 드론과 AI 활용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추진

LH는 신기술을 활용한 효율적 자산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을 추진한다고 6일(화) 밝혔다.

LH는 국민임대 등 120만호 이상의 공공임대주택을 관리하고 있으며,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은 이 같은 관리물량 누증 및 임대자산 노후화에 따라 선제적으로 입주민 안전을 지키고 유지관리 비용을 절감하기 위한 혁신방안으로 마련됐다.

이를 위해 LH는 지난 9월28일 한양대학교, 드론융합기술협회 및 주택관리공단과 언택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간과 학계의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스마트 자산관리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은 육안으로 이뤄지던 기존 아파트 점검방식에서 벗어나 자율비행 드론으로 단지를 촬영하고 AI기반 데이터 분석을 통해 보수물량을 산정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며, 사각지대 없이 빠르고 정밀한 점검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LH가 제시한 △안전점검 강화 △유지관리 효율화 △빅데이터 활용 등 3개 분야 6개 협업과제를 상호 협력해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점검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전산화하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건물의 건축시기, 사용자재 및 공법 등의 빅데이터 시계열 분석이 가능해지면 유지·관리업무 혁신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LH는 전망하고 있다.

이번 시범사업은 서울번동3, 인천연수1, 안산고잔1, 부산덕천2 스마트자산관리 등 4개 임대단지를 대상으로 올해 말까지 시행되며, 이후 성과점검 등을 통해 확대시행 여부를 검토할 예정이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기존의 인력중심의 자산관리 방식은 환경변화와 안전에 대한 사회적 눈높이를 맞추는데 한계가 있어 신기술 도입을 적극 검토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LH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라고 밝혔다.

스마트자산관리

LH, 드론과 AI를 활용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추진!

2020. 10. 16. 10:31

    본문 폰트 크기 조정 본문 폰트 크기 작게 보기 본문 폰트 크기 크게 보기 스마트자산관리 가

LH(사장 변창흠)가 드론과 AI를 활용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을 추진합니다. 이번 사업은 신기술을 활용한 효율적 자산관리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진행되었는데요, 자세한 소식 함께 알아보겠습니다.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왜 추진하나요?

LH는 현재 스마트자산관리 국민임대 등 120만 호 이상의 공공임대주택을 관리하고 있습니다. 이에 LH는 관리물량 누증과 임대자산 노후화에 대비해 입주민의 안전을 지키고, 유지관리 비용을 절감 하기 위한 혁신방안으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을 추진했습니다.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누구와 진행하나요?

LH는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을 위해 한양대학교, 드론융합기술협회, 주택관리공단과 업무협약을 체결 했습니다. 또한 이 사업을 위해 민간과 학계의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스마트 자산관리 사업의 기반을 구축했습니다.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어떤 장점이 있나요?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하면 자율비행 드론과 AI 기반 데이터 분석을 통해 스마트자산관리 스마트자산관리 사각지대 없이 빠르고 정밀한 점검 이 가능합니다. 특히 점검 데이터 전산화를 통해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하면 빅데이터를 통한 유지·관리 업무 혁신 에 크게 기여할 스마트자산관리 것으로 기대됩니다.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자세한 내용이 궁금해요!

각 기관은 협약에 따라 LH가 제시한 3개 분야, 6개 협업과제를 수행할 예정 입니다. 이번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의 3대 추진 분야는 ‘안전점검 강화’, ‘유지관리 효율화’, ‘빅데이터 활용’이며, 6개 협업과제로는 ‘정기, 정밀 안전점검’, ‘급경사지 점검’, ‘균열 확인 및 물량산출’, ‘직접 점검 위험 부위 조사’, ‘실사 기반 3D 모델링’, 스마트자산관리 ‘시계열 분석’ 등이 있습니다.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 대상은 누구인가요?

이번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은 서울 번동3, 인천 연수1, 안산 고잔1, 부산 덕천2 등 4개 임대 단지를 대상 으로 시행됩니다. 이후 사업은 시범사업의 성과 점검 등에 따라 확대 시행 여부를 검토할 예정입니다.

LH는 기존 인력 스마트자산관리 중심 자산관리 방식의 한계를 인식하고, 신기술 도입을 검토하기 위한 다양한 시범사업을 스마트자산관리 추진하고 있습니다. 앞으로도 LH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게시판] 한화투자증권, 스마트자산관리 서비스 시행

▲ 한화투자증권[003530]은 7월부터 온라인 비중이 높은 고객을 대상으로 투자성향 분석을 통해 맞춤형 투자상담을 해주는 '스마트자산관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은 고객 투자성향과 자산규모를 고려해 적합한 포트폴리오를 추천하고, 세무 전문가를 통해 절세 상담을 제공한다. 또 고객이 원하는 시간대에 국내 및 해외주식, 절세 상담이 가능한 온라인 예약시스템을 올해 안에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top

tab area

최성민대표

박완필대표

  • 국고처 프라이데이 1-2부 [홈]
  • 국고처 프라임 1-2부 [홈]
  • 국민주식고충처리반 1~5부 [홈]
  • 와우넷 스페셜 [홈, 17人] HOT
  • 특별기획 인재전쟁 국가가 나서라

서울특별시 중구 청파로 463(중림동, 한국경제신문사) (우:04505)

통신판매업신고번호 : 서울중구 2022-0572호

Copyright© 한국경제TV. All Rights Reserved.

[게시판] 한화투자증권, 스마트자산관리 서비스 시행


▲ 한화투자증권[003530]은 7월부터 온라인 비중이 높은 고객을 대상으로 투자성향 분석을 통해 맞춤형 투자상담을 해주는 '스마트자산관리 서비스'를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한화투자증권은 고객 투자성향과 자산규모를 고려해 적합한 포트폴리오를 추천하고, 세무 전문가를 통해 절세 상담을 제공한다. 또 고객이 원하는 시간대에 국내 및 해외주식, 절세 상담이 가능한 온라인 예약시스템을 올해 스마트자산관리 안에 선보일 예정이다. (서울=연합뉴스)
(끝)

스마트자산관리

분야별 협업과제 및 상세내용

분야별 협업과제 및 상세내용

[에너지데일리 송병훈 기자] LH(사장 변창흠)가 드론·인공지능(AI) 등 4차산업 신기술을 활용, 효율적 자산관리체계 구축을 위해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한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을 추진한다.

LH는 국민임대 등 120만호 이상의 공공임대주택을 관리하고 있다. ‘스마트 자산관리 시범사업’은 이 같은 관리물량 누증 및 임대자산 노후화에 따라 선제적으로 입주민 안전을 지키고 유지관리 비용을 절감하기 위한 혁신방안으로 마련됐다.

이를 위해 LH는 최근 한양대학교, 드론융합기술협회 및 주택관리공단과 언택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민간과 학계의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스마트 자산관리 사업을 추진하기 위한 기반을 구축했다.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은 육안으로 이뤄지던 기존 아파트 점검방식에서 벗어나 자율비행 드론으로 단지를 촬영하고 스마트자산관리 AI기반 데이터 분석을 통해 보수물량을 산정하는 방식으로 이뤄지며, 사각지대 없이 빠르고 정밀한 점검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협약에 따라 각 기관은 자율 성능진단 시스템을 활용해 LH가 제시한 ▲안전점검 강화 ▲유지관리 효율화 ▲빅데이터 활용 등 스마트자산관리 3개 분야 6개 협업과제를 상호 협력해 수행할 예정이다.

특히 점검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전산화하고 데이터베이스를 구축해 건물의 건축시기, 사용자재 및 공법 등의 빅데이터 시계열 분석이 가능해지면 유지·관리업무 혁신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LH는 전망하고 있다.

이번 시범사업은 서울번동3, 인천연수1, 안산고잔1, 부산덕천2 등 4개 임대단지를 대상으로 스마트자산관리 올해 말까지 시행되며, 이후 성과점검 등을 통해 확대시행 여부를 검토할 계획이다.

서창원 LH 주거복지본부장은 “기존의 인력중심의 자산관리 방식은 환경변화와 안전에 대한 사회적 눈높이를 맞추는데 한계가 있어 신기술 도입을 적극 검토하게 됐다”면서“앞으로도 LH는 국민들이 안심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거주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0 개 댓글

답장을 남겨주세요